• Home
  • 이용안내
  • 상담게시판
  • 즐겨찾기추가

상담게시판

상담게시판

희망나무

HOME >상담게시판

한자 획수 논쟁
글쓴이 | 맹정훈
작성일 | 2017.07.10

 

                              1. 수리성명학과 획수

 

                  성명학이나 수리성명학을 인정하지 않는 경우에는 획수문제는

                                큰 관심의 대상이 아닐 것이나,

 

                                      수리성명학에서는,

 

                                     한획 차이로 길흉이

                 (약 25점 범위내에서, 극흉한 이름은 약 50점 범위내에서)

                                   극단으로 갈리기도 하므로

 

                 수리성명학에서의 이름한자 획수 산정은 정말 중요한 부분입니다.

 

                                2. 운명의 외길

 

               한번 사상이 고정되면 중도에 이를 수정하는 경우는 거의 없고

                                                 오히려,

                          흐르는 세월과 함께 점점 더 심하게 고착화되는

                                              경향입니다.

 

                    작명가 역시 한번 획수를 결정하면 이것이 고착화 되어

                                      그 후의 사정에 따라

                           이를 수정하는 경우는 (거의) 없습니다.

 

              특히 작명가의 경우는 과거의 행보가 업이 되고 질곡이 되어,

                                       죽으나 사나,

                         비가 오나, 눈이 오나, 바람이 부나, 변함 없이

                      운명의 외길을 뚜벅 뚜벅 걸어갈 수 밖에 없습니다.

 

                그래서 때때로 혼란이 초래되기도 하는데, 앞으로의 설명을 통해 

                                   혼란을 정리해 보시기 바랍니다.

 

        획수 논쟁이 발생하는 인명용한자는 백여자가 훌쩍 넘어가지만 그 중에서 중요한

                       몇몇 한자를 선별하여 (다음장에서) 설명을 드리겠습니다.

답변  수정 
 
50건이 등록되었습니다. (현재 페이지: 1/5)
검색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50  동일형식의 이름과 운명 맹정훈 2017.11.23 58
49  동일사주 결론 [3] 맹정훈 2017.10.19 214
48  동일사주 결론 [2] 맹정훈 2017.10.19 205
47  동일사주 결론 [1] 맹정훈 2017.10.19 198
46  동일 사주 [2] 맹정훈 2017.09.29 280
45  동일 사주 [1] 맹정훈 2017.09.29 247
44  [4] 이름한자의 한글표기와 혼란 맹정훈 2017.09.10 251
43  [3] 등기호적국(현 사법등기국)의 답변은 명백한 오류임 맹정훈 2017.09.10 245
42  [2] 두음법칙과 이름자와 가족관계등록과 맹정훈 2017.09.10 183
41  [1] 성자와 두음법칙 맹정훈 2017.09.10 183
글쓰기
목록보기
개인정보 취급방침찾아오시는길라임사이버문화센터
    한국정보보호산업협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