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이용안내
  • 상담게시판
  • 즐겨찾기추가

상담게시판

상담게시판

희망나무

HOME >상담게시판

운명론과 성명학
글쓴이 | 맹정훈
작성일 | 2023.09.22



[1] 인간은 자유로운 존재인가?

이 문제에 대해서는 견해가 첨예하게 갈립니다.

어떤 사람들은 이렇게 말합니다.

'나는 (강제가 아닌 한) 지금 내 의지대로 자장면 혹은 우동을

선택할 수 있다' (자유의지론)

그러나 또 다른 어떤 사람들은 이렇게 주장합니다.

'삼라만상 그 어느 것도 인과의 법칙에서 자유로울 수는 없다.

우동이건 자장면이건 자유의지로 선택할 수 있었다고 그렇게

믿고 있으나 그것은 착각이고 사실은 물샐틈없는 인과의 법칙에 따라

필연적으로 어느 하나를 선택할 수 밖에 없었던 것이다. 다시 말해

그대가 그때 자장면을 선택했다면 그것은 여러 가지 원인에 의해

그렇게 선택할 수 밖에 없었던 것이고 우동을 선택할 수는 없었던 것이다.

(결정론. 필연론)

[2] 신(神)의 존재와 결정론

전지전능한 이 존재한다면(가정), 인간은 '장난감 로봇'입니다.

다수의 신학자들은 전지(全知)와 인간의 자유의지가 양립 가능한 것으로

보고 있으나, 그것은 인간의 논리가 아닙니다.


도 논리를 초월하지는 못합니다. 다시 말해


이 존재한다면 그 속성상(전지전능)

은 주사위 놀이를

(인간에게 자유의지 부여) 하지 못합니다.

(전능의 한계)

그것이 논리입니다.


만약에 논리의 초월을 주장하거나

강변하는 이가 있다고 한다면,

그는 더 이상 인간이 아닙니다.

(아니, 인간은 인간이로되 인간이 아니로다)

인간이라면 항상, 반드시, 논리적이고 이성적이어야 합니다.

왜냐하면

그것은 인간의 조건이기 때문입니다.

[3] 자유인가? 필연인가?

혹, 인공지능(AI)이 극도로 발달해서, 인간들의 생각과 행동 패턴들을

모두 다 읽어낼 수 있게 되었다면, 그 원인과 결과를 계속 이어붙여

각 개인의 미래까지도 정확하게 예측해 낼 수 있을까요? (결정론)

원인 없는 결과는 없다는 것을 전제로 한다면 가능하다고 보아야 할 것이나

그러나, 원인과 결과의 연속이라는 그 논리 자체가 수많은

가설 중의 하나인 것이므로, 그렇게 단정 지어 말하기도 어렵겠습니다.

그저 우리 인간은, 원칙적으로는 어떤 원인의 지배를 받고 있으나

예외적으로 그 원인 중 어떤 것은 인간 스스로가 자유의지로

창조해 낸 것이라고 그렇게 믿고 사는 수 밖에 없겠습니다.


키즈, 소녀, 연필, 그림, 수첩, 연구, 친구, 손, 어린 시절, 기쁨


[4] 학자들의 오류 하나

(1) S대 물리천문학부 교수의 주장

'자유의지 여부에 관해 결정론자인 '스티븐 호킹'과 내기를 할 수도 있다.

나는 자유의지가 있다는 쪽에 백만원을 걸겠다.

만약에 자유의지가 있다면 나는 내기에서 이긴다.

반대로 자유의지가 없다고 밝혀진다면 내 주장은 내 의지로

결정한 것이 아니라 그렇게 선택할 수 밖에 없도록 결정되어 있던

행동이기 때문에 나에게 책임은 없다. 그래서

백만원을 물어내지 않아도 내게 도덕적 책임을 물을 수는 없을 것이다'

(2) 결정론과 범죄행위

위 S대 교수를 포함하여 국내외의 석학들은 또 이렇게 주장하기도 합니다.

'결정론이 진리라면

필연적으로 발생한 범죄행위를 어떻게 처벌할 수 있느냐'

자, 지당하신 주장인가요?

아닙니다. 지당하지 못합니다. 틀렸습니다. 모순입니다.

(3) 결정론이 참일 때

자, 결정론이 참인 경우 범죄행위는 무엇인가요?


당연히 필연.

그렇다면 뒤이어 발생하는 처벌행위는 무엇인가요?

자유의지? 엥이 아니지요,

필연의 세계에 자유의지가 어디 있습니까?


처벌 행위 역시 당연히 필연입니다. 그렇다면

'아니 피할 수 없는 행위에 처벌이라니, 아니 시방

이게 뭔 개뼉다귀 같은 소리냐구!! 내 말은!!'

그렇게 방방 뛰며 항의했다고 하면 이런 행위는 또 무엇일까요?

이런 것은 아무래도 자유의지의 산물?

아니지요, 필연세상에는 자유의지가 있을 수가 없지요.

이런 경우 역시 필연의 산물입니다.


네, 그렇습니다.

처벌행위도 필연이구요. 그리고

'아니, 피할 수 없는 행위에 처벌이 웬말이냐!!'

그렇게 항의하는 그것조차도

'논리학 시간에 졸음' '논리학 공부 제대로 안함'

등등이 원인이 되어 발생한 필연입니다요, 필연!!!!


논리학 시간에 꿈나라로 여행한 거?

네, 그런 것도 모두가 다 여러가지 원인에 의해

필연적으로 발생한 필연입니다.

내기의 사례 역시 똑 같습니다.


일단 내기에서 '자유의지'를 선택했습니다.

결정론인지 아닌지 확실하지 않을 때 내기를 한 것이므로

이와 같은 선택은 일단은

'자유의지'의 산물인 것으로 그렇게 추정합니다.

그런데 '결정론' 이 참인 것으로 결정이 났습니다.

그러자 S大 교수는


'우아, 그렇게 되면 나의 결정 역시 필연의 결과인 셈이군,

그렇다면 피할 수 없었던 것이니 나에게 도덕적,

법적 책임을 물을 수는 없는 거지, 암 그렇구 말구'


그렇게 주장하며 계약대로 이행하지 않았습니다.

자 중요한 얘기입니다.

S大 교수의 이러한 생각과 결정은 무엇일까요?

아, 요것만은

자유의지?(S大 교수는 그렇게 판단한 것으로 보임)

어이구, 아니지요. 아 글씨 필연나라에서는

자유의지가 존재할 수 없다니까 자꾸 그래요.

필연적으로

그렇게 일련의 사건이 이어지게 된 것일 뿐입니다.



자 그리고 뒤 이어서 사람들의 심한 비난

(명색이 교수가 말이야, 말장난 어쩌구 저쩌구)

계약불이행에 따른

손해배상 청구 소송이 이어질 것인데 그것은 또 무엇일까요?

비난을 하든, 청구를 하든 그런 것들 역시 모두가 다 필연입니다.

그리고 또 뒤이어 발생할 판사의 선고 역시 재량의 결과가 아니라

그렇게 선고할 수 밖에 없어 그렇게 선고한 것이구요.


이렇게 얘기하다 보니,

참으로 어이가 없고 또 쓸쓸하고 또 허무하지요?!

네, 그래요. 하지만 그것이 필연론의 세상입니다.

이런 식으로 필연론이 진리라면 우리 인간들은

그 어떤 존재(혹은 섭리)의 꼭두각시인 것입니다.


이러한 문제나 이러한 논리의 전개 등은

별로 어려운 것이 아닌데도

필연 세상을 전제해 놓고도 그 속에서 자유의지를 주장하는 등​


모순된 언어를 구사하는 석학들이 의외로 많습니다. 많아요.

[5] 사주 논리

사주 논리가 참이라면 인간은 자유로운 존재가 될 수 없습니다.

(결정론)

자, 그렇다면 사주 논리는 참인가요?

동일 사주라도

그 삶의 양태는 사뭇 다른 사례가 적지 않게 드러나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사주 논리는 허위?

그렇지도 않습니다.

동일 사주이거나 비슷한 사주인 경우에는

그렇지 않은 사람들에 비해 비슷한 삶의 궤적을 그리는 사례 역시

꽤 있다는 것을 통계가 알려주고 있습니다. 결론적으로 사주 논리는

'두루뭉술' 논리입니다.

(결과만 놓고 본다면 사주 논리는 결정론과 자유의지론의

그 중간쯤에 위치하고 있음)

[6] 이름 논리

이름 논리 역시 결정론(운명론)의 일종이기는 하나,

분석 결과 이름은

사주만큼 운명에 간여하지는 않고 대체로 20-30% 정도만큼

간여하는 것으로 보이므로

'쬐끔 결정론'으로 분류하는 것이 적당하겠습니다.



Japan, 벚꽃, Pink

답변  수정 
 
128건이 등록되었습니다. (현재 페이지: 1/13)
검색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128  거짓말 천국, 성명학 세상 맹정훈 2023.11.15 110
127  성명학설과 한국수리성명학 맹정훈 2023.10.31 143
126  좋은 이름, 자녀를 위한 최고의 선물 맹정훈 2023.10.18 262
125  운명론과 성명학 맹정훈 2023.09.22 349
124  작명과 전국구 스타 탄생 맹정훈 2023.09.11 306
123  한국수리성명학과 B29 맹정훈 2023.08.19 337
122  성명학 관련 질의 응답(3) 맹정훈 2023.08.08 370
121  성명학 관련 질의 응답(2) 맹정훈 2023.07.31 365
120  성명학 관련 질의 응답(1) 맹정훈 2023.07.25 387
119  성명학 세상과 교수님 맹정훈 2023.07.10 342
글쓰기
목록보기
개인정보 취급방침찾아오시는길라임사이버문화센터
    한국정보보호산업협회